전남
전라남도, 제11회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한 성적 거둬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 호성적
전국 10곳 중 곡성멜론 최우수·해남고구마식품 장려상 영예
  • 입력 : 2023. 12.02(토) 13:30
  • 김금덕 기자
전라남도, 제11회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한 성적 거둬
[호남매일뉴스 = 김금덕 기자] 전라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의 ‘제11회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과 장려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고 밝혔다.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에선 전국에서 추천된 농촌융복합산업 인증경영체에 대해 엄격한 서면·현장심사를 거쳐 전문심사위원 발표심사를 통해 10개 업체가 선정됐다.

이 가운데 전남에선 농업회사법인 곡성멜론(주)이 최우수상, 해남고구마식품(주)이 장려상에 선정돼 농식품부장관상 수상 영예를 안았다. 우수사례 선정 업체는 온·오프라인 홍보 및 다양한 판촉 지원 등을 받고 관련 사업 추진 시 우선 혜택이 주어진다.
전라남도, 제11회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한 성적 거둬

곡성멜론㈜은 지역 멜론농가와 상생 협력해 재배 표준 매뉴얼 제작, 공동선별 시스템 등을 확립해 연 950톤의 고품질 멜론을 생산하고 있다. 설빙 등과 연계해 제품을 출시하는 등 대외 인지도 제고와 농가의 안정적 판로확보에 노력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강성일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전남은 농촌융복합 우수사례 경진대회가 개최된 이래 한 해도 빠짐없이 수상을 놓치지 않고 우수한 성과를 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농촌융복합산업 경영체를 육성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에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금까지 농촌융복합산업 경진대회에서 수상한 전국 113개소 성공모델 가운데 전남은 18개소를 차지, 전국 최다를 기록했다.
김금덕 기자 hnnews34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