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남SW미래채움센터 오픈

문화/관광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남SW미래채움센터 오픈
나주시 산포면에 자리, 드론․인공지능(AI) 등 교육
소외계층 SW 교육은 물론 전문강사 양성도

  • 입력 : 2020. 10.21(수) 09:36
  • 이종백 기자
[호남매일뉴스 = 이종백 기자] 전남의 미래교육을 선도할 소프트웨어(SW)․인공지능(AI) 거점 교육기관인 '전남소프트웨어미래채움센터'가 27일 문을 연다.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에 따르면 지난해 3월부터 나주시 산포면에 위치한 옛 산포초 덕례분교를 리모델링해 ‘전남소프트웨어미래채움센터'로 새롭게 출범한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시행부처인 이 사업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전담기관으로, 전남도와 나주시, 전남도교육청이 주관지자체로 참여했으며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운영을 맡았다.

센터는 언플러그드, SW코딩, 인공지능(AI), 피지컬 교육을 위한 ‘교육실’과 드론, 자율주행, 인공지능, 로봇 중심의 ‘전시·체험공간’, 드론 등 야외 교육을 위한 ‘운동장’ 등으로 구성됐다.

이곳에서는 앞으로 △SW체험교육센터 구축 △SW강사양성 △SW체험교육 프로그램 운영 △SW교육 확산 등 다양한 인재육성 교육이 실시된다.

한편, 이준근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원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는 소프트웨어 역량의 차이가 정보격차, 산업·경제적 기회의 격차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센터의 출범을 계기로, 전남 소프트웨어(SW)교육의 질 향상과 교육대상자의 범위를 확대시켜 전남 SW 인재 육성을 위한 거점 교육기관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종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