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삼산풍류단, 2022 좋은이웃 밝은동네 ‘대상’ 수상

순천
순천시 삼산풍류단, 2022 좋은이웃 밝은동네 ‘대상’ 수상
청년과 마을 구성원의 협업으로 지역 문제 해결 및 상생에 앞장서
  • 입력 : 2022. 11.24(목) 16:14
  • 호남매일뉴스
순천시 삼산풍류단, 2022 좋은이웃 밝은동네 ‘대상’ 수상
[호남매일뉴스] 순천시(시장 노관규)는 2022 좋은이웃 밝은동네 시상에서 삼산풍류단 공동체가 ‘대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좋은이웃 밝은동네’는 KBC광주방송이 주관하고 전라남도와 광주광역시가 후원해 행복하고 희망찬 지역 만들기에 앞장선 개인과 단체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대상을 수상한 삼산풍류단은 순천대학교 앞 골목 침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청년, 주민, 상인이 힘을 모아 만든 마을공동체다. 대학로 활동가 육성, 대학로 축제 개최, 플리마켓 운영 등 지역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행사와 활동을 주도해 왔다.

특히, 올해는 기존에 마을활동이 활발했으나 코로나 이후 침체된 상사면 서동마을과의 협업으로 마을자원을 활용한 시골살이 숙박 프로그램을 기획해 마을에 활력을 불어넣는 등 도농상생 모델을 제시하기도 했다.

또한, 환경에 대한 의식 개선을 위해 다회용기 사용 캠페인, 동천 생태문화 행사 등을 개최하고 지역 청소년․청년들의 역량 강화 활동을 펼치는 등 공익활동에도 앞장서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었다.

한편, 노관규 순천시장은 “마을공동체가 스스로 지역 문제에 관심을 갖고 뜻을 모아 실천하는 것이야말로 일류 도시로 가는 첫 번째 요소”라며, “시민이 행복하고 마을이 상생하는 도시를 만드는 데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호남매일뉴스 hnnews34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