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자원순환 활성화를 위한 제강슬래그 아스콘 시험포장 시행

경제
여수광양항만공사, 자원순환 활성화를 위한 제강슬래그 아스콘 시험포장 시행
제강슬래그 재활용으로 아스콘 천연골재 100% 대체! 친환경 항만조성 선도

  • 입력 : 2021. 11.29(월) 20:19
  • 호남매일뉴스
여수광양항만공사, 자원순환 활성화를 위한 제강슬래그 아스콘 시험포장 시행
[호남매일뉴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는 자원순환 활성화와 도로 안전 강화를 위해 광양항 내 도로에 광양지역 업체와 상호 협력하여 제강슬래그 아스콘(Anti-flow Steel Slag Asphalt Concrete, ASSA)을 시험시공 했다고 29일 밝혔다.

제강슬래그 아스콘은 철강생산과정의 부산물인 제강슬래그로 천연골재를 대체하여 만든 아스콘으로 마찰력 및 소성변형 저항성이 우수한 순환골재이다.

이번 포장공사는 광양항 임항도로 내 소성변형구간에 제강슬래그 아스콘을 100% 활용해 폐기물 순환 및 석산 개발에 따른 환경훼손을 저감할 수 있어 더욱 의미가 있다.

또한, 제강슬래그 아스콘은 일반 및 순환아스콘 대비 가격이 저렴해 사업비 절감 등 경제적 편익을 발생시켜 골재 구매비용 예산을 절감하였다.

한편, 여수광양항만공사 최상헌 부사장(개발사업본부장)은 “이번 시험시공을 통해 향후 임항도로 포장공사 및 대규모 건설공사 등에 적용 확대 검토할 것”이라며 “정부의 친환경 정책기조에 적극 부응해 나갈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호남매일뉴스 hnnews34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