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건설㈜, 조선대학교에 건설인재육성 위한 발전기금 기부

교육
남양건설㈜, 조선대학교에 건설인재육성 위한 발전기금 기부
산업 재해 예방 연구 및 인재 육성 목적

  • 입력 : 2021. 11.29(월) 20:19
  • 호남매일뉴스
남양건설㈜, 조선대학교에 건설인재육성 위한 발전기금 기부
[호남매일뉴스] 남양건설㈜이 조선대학교에 '산업 재해 예방 연구 지원 및 건설 인재 육성'을 위한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부했다.

29일 오후 3시 조선대학교 본관 2층 청출어룸(靑出於ROOM)에서 열린 기부식은 조선대학교 민영돈 총장, 남양건설㈜ 마형렬 회장, 마찬호 대표이사가 참석했으며 이경수 광주매일신문 대표이사를 비롯해 조선대학교 김대현 공과대학장, 유영태 공과대학 기계공학과 교수, 김봉철 대외협력처장, 조삼래 대외협력부처장 등이 참석했다.

남양건설㈜은 산학 협력을 통한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망 확보'를 위한 연구를 비롯해 관련분야 인재육성 지원을 위해 이번 기부를 진행했다. 또한 안전한 환경에서 고품질의 완벽 시공을 이루는 미래 건설 인재를 발굴하고 지원할 계획이다.

마형렬 회장은 "당사는 1958년 창립하여 지역민과 함께 더불어 성장해왔고 앞으로도 산학협력을 통한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망 확보 그리고 기술인력 양성 지원을 위해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 싶다며, 지속적으로 조선대학교가 우수인재 양성과 미래사회 발전에 중추적인 역할로 지역을 선도하는 명문대학으로 우뚝 서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민영돈 총장은 "우리 대학이 지역사회에 필요한 인재를 육성하는 기반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항상 성원해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드리며 미래 필수 인재를 육성하는 대학으로서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건설㈜은 1958년 '고객과 더불어 함께'라는 경영이념을 바탕으로 63년 전통의 종합건설업체로 인간과 자연, 기술의 완벽한 조화를 지향하며 새로운 건설문화 창달에 앞장서오고 있다.

기업의 사회 공헌을 위해 독거노인 및 장애자 지원 등 나눔을 실천하고 학술 연구 분야 지원을 위한 남양문화재단을 설립해 지역사회와 함께 하고 있으며, 아파트 사업 분야에서는 ‘남양휴튼’이라는 자체 브랜드로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호남매일뉴스 hnnews34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