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완도수목원, 나라꽃 무궁화 한국화 특별전 개최

문화
전라남도 완도수목원, 나라꽃 무궁화 한국화 특별전 개최
산림박물관에서 9월 13일부터 무궁화 한국화 20여점 전시
  • 입력 : 2021. 09.10(금) 12:46
  • 호남매일뉴스
전라남도 완도수목원, 나라꽃 무궁화 한국화 특별전 개최
[호남매일뉴스] 전라남도 완도수목원은 오는 9월 13일부터 10월 5일까지 산림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무궁화, 삼천리 강산에 꽃 피우다’라는 주제로 한국화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은은하면서도 아름다운 한국화로 무궁화를 그려내 일상 속에서 지나치기 쉬운 나라꽃에 대한 관심 제고를 위하여 마련하였다.

(사)대한민국 무궁화 미술협회 전남서부지부 소속 김수복, 곽경희 작가의 한국화 작품 20여점을 전시하게 된다. 두 작가 모두 지역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중견작가로서 다수의 전시회 수상경력이 있다.

무궁화는‘영원히 피어 있는 꽃’이라는 의미로 아욱과에 속하는 낙엽관목이다. 다양한 색상의 꽃이 7월에서 10월 초·중순까지 약 100일간 피고 진다.

옛 기록에 따르면 신라시대에 무궁화 나라를 뜻하는‘근화향(槿花鄕)’이라는 단어를 국서에 적을 만큼 우리민족과 유래가 깊은 꽃으로 구한말, 일제강점기를 거쳐 광복 후 자연스럽게 국화(國花)로 사용되며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나라꽃이 되었다.

한편, 위안진 완도수목원장은“계속되는 코로나19 재난상황이 국민들을 힘들게 하지만 강인한 우리민족과 같은 무궁화 한국화를 감상하면서 더욱 힘을 내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밝혔다.
호남매일뉴스 hnnews34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