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코로나 극복 지역경제 활성화“공직자 앞장”

해남
해남군, 코로나 극복 지역경제 활성화“공직자 앞장”
직원 복지포인트 해남사랑상품권 지급, 해남사랑투어·꽃사주기 캠페인도 운영

  • 입력 : 2021. 02.23(화) 18:29
  • 이종백 기자
해남군, 코로나 극복 지역경제 활성화“공직자 앞장”
[호남매일뉴스 = 이종백 기자] 해남군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군 직원들이 솔선수범해 나가기로 했다.

해남군은 올해 군 공직자 맞춤형 복지포인트 90%를 지역상품권으로 지급한다. 지역상품권은 해남사랑상품권 80%, 온누리상품권 10%로 지역내 소상공인들에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 경제 활력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개별 신청을 통해 복지포인트 전액을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받은 공직자 수가 1,000여명에 달해 전체 15억여원 중 14억여원이 상품권으로 지급될 것으로 보인다.

이같은 비율은 전국 지자체에서도 가장 높은 수준으로, 군은 상품권을 활용한 지역상가 활성화에도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해남군은 이번달부터 전 직원이 동참한 해남사랑투어도 실시한다. 지난해 코로나 극복을 위해 처음으로 시행된 해남사랑투어는 해남사랑상품권을 활용해 지역 관광지나 음식점 등을 이용하는 소비촉진 운동이다.

이를 위해 직원복리후생사업으로 1인당 1만원, 총 1,300여만원의 해남사랑상품권을 지원하고, 상가 이용후 인증사진을 게재하는 릴레이가 펼쳐지고 있다.

관내 화훼농가를 대상으로 한 꽃사주기 캠페인도 계속되고 있다. 군과 유관기관 등을 대상으로 알스트로메리아, 스토크, 스타티스 등 관내에서 생산되는 꽃으로‘1테이블 1플라워 운동’이 추진되고 있다.

한편, 해남군 관계자는“코로나19 이후 어려워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군 공직자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시책들을 발굴, 시행하게 됐다”며“공직자들의 노력이 소상공인 등 지역 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종백 기자 hnnews346@naver.com